마산정법사 '송년의밤'...지태스님 "내년엔 더욱 정진"

27일 큰법당서 열려...신행단체들 장기자랑 무대로 꾸며

 


지난 27일 밤 정법사 큰법당에서 열린 '송년의 밤'행사에서 영축다도회 회원들이 '사랑의 트위스트'공연을 펼치는 모습.

 


정법사'송년의 밤 '행사 모습

 

영축총림 통도사 마산포교당 정법사가 2017년 한 해를 되돌아보고, 그동안 노고를 아끼지 않았던 불자들을 격려하는 자리를 마련했습니다.

지난 27일 오후 7시 경내 큰법당에서 열린 '송년의 밤' 행사로, 정법사 모든 신행단체들이 다함께 참여하는 장기자랑 무대로 꾸며졌습니다.

 

정법사 분다리카 합창단 공연 모습

 

음성공양을 올리며 법회를 장엄했던 분다리카 합창단이 찬불가에 이어 대중가요를 선보였고, 영축다도회 회원들도 갈고 닦은 숨은 솜씨를 뽐냈습니다.

 


영축불교대학 교양반 공연 모습.

 


정법사'송년의 밤'행사 모습.

 

영축불교대학 교양반, 전공반 재학생들의 나이를 잊은 흥겨운 무대는 동참 불자들의 박수 갈채를 받았습니다.

 


정법사 대자유치원 교사들의 공연 모습.

 

또한, 정법사가 운영하는 대자유치원 선생님들과 마산불교청년회와 정법불교거사림 등의 공연이 이어지며, 저물어가는 한 해를 아쉬워했습니다.


지태스님.

 

정법사 주지 지태스님은 " 올 한해를 잘 회향하고, 내년에는 더욱 정진하는 불자들이 되어 달라"고 당부했습니다.

 

박영록 기자  pyl1997@bbsi.co.kr